결혼 전 강남 한복판에서 남편에게 무릎꿇어야 했던 여배우, 이유가?

오랜 결혼 생활을 이어온 부부라면 한 번쯤 큰 갈등을 겪어본 적이 있을 것입니다. 보통 경제적 이유나 외도 등의 큰 문제를 떠올리지만 사실 부부간의 대립은 사소한 사건으로부터 시작되는 경우가 많죠. 기상캐스터 출신 여배우 김혜은 역시 결혼 후 작은 사건을 겪으며 남편과 이혼을 생각할 정도로 힘든 시간을 겪었습니다. 대체 어떤 이유 때문일까요? 

 

mk, etnews, OBS

서울대 음대생, "성악 포기"
MBC 아나운서 시험 도전

부산 출생인 김혜은은 서울대 음대 성악과를 졸업한 인재로도 유명합니다. 그녀는 20년간 해온 성악을 경제적인 이유와 본인 실력에 대해 한계를 느끼며 포기했는데요. 그러다 도전한 1997년 MBC 아나운서 시험에서 김주하, 방현주에 이어 3등으로 합격해 청주 MBC에서 아나운서로 근무했습니다. 이후 서울로 올라와 뉴스데스크 메인 기상 캐스터로 일하며 또 다른 인생을 시작했죠. 


news joins, ramede

미용실 인연으로 소개팅
2001년 결혼식 올려

기상 캐스터로 일하던 김혜은은 같은 미용실을 다니던 6살 연상 치과의사 김인수 씨를 소개팅 자리에서 만나게 됐습니다. 당시 김인수 씨는 담당 디자이너에게 소개팅 주선을 요청했고, 이에 김혜은이 제안에 승낙한 것이죠. 김인수 씨는 김혜은을 보자마자 '내 아내가 들어왔다'라는 생각과 함께 첫눈에 반했는데요. 반면, 김혜은은 남편이 본인 스타일은 아니었다며 당시를 떠올렸습니다.

my wedding

이후 두 사람은 2001년 결혼식을 올립니다. 결혼 전, 김혜은은 돌연 묘한 감정이 들어 김인수 씨의 집으로 향하던 중 '결혼을 못 하겠다'라는 말을 했는데요. 이에 김인수 씨는 눈물을 흘리며 차도로 비틀비틀 걸어가며 위험한 모습을 보였고 당황한 김혜은은 강남 한복판에서 무릎을 꿇은 채 '날 죽여달라'라며 그를 말렸습니다. 기상 캐스터로 활동하던 터라 얼굴이 다소 알려졌음에도 용기를 낸 것이죠. 이후 김인수 씨는 '내가 시키는 것을 다 하고 살 거냐'라고 물었고 두 사람의 결혼 생활이 시작됐습니다. 

결혼 후 한 달간 시댁에서 살아
배우 생활 시작하며 맞은 위기

김혜은의 결혼 생활은 처음부터 녹록지 않았습니다. 결혼 직후 한 달간 시댁에서 생활을 하다 분가를 했는데 당시 일주일간 남편과 치열하게 싸웠다고 밝혔죠. 특히, 갈등이 일어날 때마다 그녀의 남편은 얼차려를 주는 등 다소 강압적인 태도를 보였는데요. 늘 남편에게 순종적인 태도를 보였던 그녀인지라 큰 싸움 없이 신혼 생활을 보냈다고 밝히기도 했습니다. 

 

MBC, donga

하지만 김혜은은 MBC에서 근무하며 더 힘든 시기를 겪습니다. 바쁜 직장 생활에 유산의 아픔까지 겹쳤죠. 그녀는 한쪽 귀가 안 들릴 정도로 스트레스로 인한 난청까지 생겼는데요. 퇴사 직전까지 아이와 일을 두고 고민했지만 결국 그녀는 2004년, 퇴사를 결심합니다. 자연스럽게 퇴사 7개월 만에 딸을 출산하며 잠시 휴식기를 가졌죠. 결혼 6년 만에 벌어진 일이었습니다. 

 

instagram@kimhyeeun11

과거 '논스톱 3'와 '결혼하고 싶은 여자'에 출연해 얼굴을 비췄던 김혜은은 연기자의 길을 걷기로 결심합니다. 출산 이후 2007년 MBC '아현동 마님'에서 성악과 출신 맏며느리 역할을 맡으며 연기자로 데뷔했죠. 이후 영화 '범죄와의 전쟁:나쁜 놈들 전성시대'에서 호텔 여사장 역으로 대중들에게 확실한 눈도장을 찍었습니다.

newsway, edaily

그 결과, 약 10년간 남편에게 순종적인 태도를 보이던 그녀에게도 변화가 나타났습니다. 다수의 악역을 연기하며 연기자로서의 성취감은 물론 적극적이고 주체적인 성격으로 변화하게 된 것이죠. 특히 그녀의 키스신이나 노출 신에 민감했던 남편은 배우 생활을 만류했으며 변한 그녀의 모습에 놀라 이혼을 결심할 정도로 갈등을 겪기도 했습니다. 하지만, 두 사람은 갈등을 잘 극복한 채 여전히 결혼 생활을 이어오고 있죠. 

ramede

배우 생활, 승승장구 중
남편 재력 화제 되기도

한편, 김인수 씨의 직업이 치과의사임이 알려지며 그의 재력이 화제가 되기도 했는데요. 김인수 씨의 아버지는 대한민국 농기구의 대부분을 만들고 판매하는 회사의 전 대표이사임이 알려졌죠. 과거 김혜은이 공개한 강남 한복판의 고급 아파트 역시 야외 정원, 야외 샤워 시설까지 갖춰져 있을 정도로 널찍한 모습이었습니다.

chosun, jkn

고풍스러운 가구가 눈에 띄는 이 집은 아토피를 앓는 딸을 위해 정원을 찾다 발견한 집이라며 여유로운 결혼 생활을 짐작게 했죠. 실제로 김혜은의 딸 사랑은 연예계에서도 유명한데요. 중학교 2학년이 된 딸을 위해 박서준의 조공을 직접 준비하는 등 '딸 바보'의 면모를 제대로 보여주었습니다. 

 

 

instagram@kimhyeeun11

김혜은은 여전히 연기자로서 화려한 필모그래피를 채워나가는 중입니다. 최근 '이태원 클라쓰', '우아한 친구들'에서 개성 강한 캐릭터를 맡아 열연을 펼치는 중이죠. 특히, 47세라는 나이가 믿기지 않을 만큼 완벽한 몸매와 동안 미모를 자랑하며 팬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데요. 힘든 시기를 지나 본인의 색깔을 찾은 배우 김혜은의 앞으로가 더욱 기대됩니다. 

>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