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기생충' 피자 사장, 알고 보니 이 배우!

Follow Me

세로형
반응형
반응형
728x170

tvN 토일 드라마 '마인'에서 김유연을 연기한 배우 정이서(27)가 알고 보니 영화 '기생충'에 출연했습니다.

영화 '기생충', tvn '마인'

정이서는 최근 남성 패션·라이프 스타일 매거진 에스콰이어 7월 호 화보 촬영 및 인터뷰를 진행했는데요. 

정이서 인스타그램

정이서는 이번 에스콰이어와의 촬영이 첫 잡지 화보 촬영이었다고 밝혔다. "무척 떨렸지만, 화보 촬영을 정말 해 보고 싶었던 만큼 잊지 못할 하루를 보낸 것 같다"라고 했는데요. 

정이서 인스타그램

정이서는 영화 '기생충'에 피자 가게 사장 역으로 출연했었습니다. 

정이서 인스타그램


정이서는 캐스팅 당시 상황에 대해 "원래 40~50대로 생각하고 있던 피자 가게 사장 역할의 연령대를 낮춰 진행하려 한다는 연락을 받았다"며 "기대하지 않았던 상태였는데, 정말 어안이 벙벙하고 믿기지 않는 일이었다"고 털어놨는데요. 

정이서 인스타그램


'마인' 방영 이후 알아봐 주는 사람들이 늘었다는 정이서는 김유연을 최대한 새로운 캐릭터로 보일 수 있도록 노력했다고 말했습니다.

영화 '기생충'


그는 "이전에도 비슷한 배경을 가진 캐릭터들이 있긴 했지만, 김유연은 마냥 신데렐라처럼 표현하지 않으려 했다"라며 "유연이는 자신만의 소신과 꿈이 있는 당찬 아이"라고 말했습니다. 

정이서 인스타그램


2015년부터 작품 활동을 시작했지만 '기생충'과 '마인' 이전까지는 얼굴을 알릴 기회가 많지 않았던 정이서는 독립영화나 단편영화에 주로 출연해 왔다고 합니다.

영화 '기생충'


정이서는 "그 시간 동안 그만두겠다는 생각은 한 번도 하지 않았다"며 "눈에 띄지는 않았지만 나름 고군분투해 왔다"고 말했습니다. 

정이서 인스타그램

 

반응형
그리드형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