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재원 집 헬스장 정원까지 있는 충격적인 현재가격

배우 김재원이 자신의 집과 아들을 공개했다.


10월 9일 방송된 KBS 2TV 예능 '신상출시 편스토랑' 50회에서는 원조 꽃미남 배우 김재원이 편셰프로 새롭게 합류했습니다.

이날 김재원은 자신의 집에서 기상, 면도를 하며 하루를 시작했습니다. 세월이 많이 흘렀는데도 여전한 김재원의 미모에 출연진들은 "피부가 너무 좋다", "영화의 한장면 같다"며 감탄을 거듭했습니다.
  


이후 김재원이 16년 전부터 살고 있다는 집도 공개됐습니다. 현관을 들어가면 널찍한 거실이 가장 먼저 나왔다. 거실 한쪽 벽은 김재원이 직접 먹칠을 한 새까만 벽이 있었다. 배우라는 직업에 맞게 거실엔 대형 스크린이 설치돼 있었고 벽 한쪽엔 DVD장이 있었다. DVD 중엔 김재원이 출연한 작품도 다수 있었습니다.

주방은 거실보다 더 깔끔했습니다. 수납장 곳곳엔 정갈한 그릇, 식기 등이 가득 담겨 있었습니다. 도마, 프라이팬, 냄비도 크기 별로 있었습니다.


이어 거실을 질러가면 2층이 나왔는데 그곳은 홈짐으로 꾸며져 있었습니다. 피아노와 김재원이 그동안 받은 트로피도 가득했습니다. 또한 2층엔 시티뷰를 자랑하는 공중 정원도 있었습니다. 정원엔 옥상에 있을 거라 상상도 못한 가마솥과 장작이 눈에 띄었습니다.

이렇게 어마어마한 김재원 집 위치는 죽전 보정동의 한아파트 펜트하우스 타입으로 알려졌습니다.
정확히는 사진으로 봤을때 보정동 포스홈타운으로 보여집니다.




해당아파트는 70평대 타입으로 가장 최근 실거래가는 11억이었고, 최근 매물로 올라온 것은 16억으로 나온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날 김재원은 멀끔한 슈트 차림으로 어떤 회사에 출근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습니다. 김재원은 "다른 게 아니고 웹툰 회사를 (운영하고 있다)"며 자신이 그곳 부대표로 있음을 밝혔습니다. 김재원은 "생태계가 신인들도 자기 작품을 누구나 할 수 있는 플랫폼을 만들고 싶었다. 저희 회사에선 사실 영어 이름을 쓴다. 제 이름은 헤로스 킹"고도 말했습니다.


김재원은 자신의 8살 아들을 방송 최초로 공개하기도 했습니다. 김재원의 아들인지 모르고 봐도 단박에 알아볼 만큼 아빠를 똑 닮은 모습이었습니다. 

>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