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인회 도중 팬 지적에 눈물 쏟은 걸그룹 멤버, 누리꾼 비난 쏟아졌다

세로형
반응형
반응형
728x170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걸그룹 엔믹스 설윤이 팬 사인회 도중 눈물을 흘렸다.

지난 23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설윤이 눈물 흘리고 있는 동영상과 글이 여러 개 올라왔다.

한 네티즌은 “대면팬싸에서 남팬 홈마(팔로워 13000) 왜 자기 카메라만 안 보냐고 설윤한테 뭐라함. 그래서 설윤 참고 참다가 다음 팬이랑 마주 봤을 때 눈물 터짐”이라며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이 네티즌은 공개한 영상 속에서는 한 남성 팬과 설윤이 마주 보고 앉아 이야기를 나누는 장면이 담겨 있었다.

이 남성 팬은 설윤에게 하소연했고 설윤은 그의 말을 들어주고 있었다.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출처 : instagram@nmixx_official

 

설윤과 이야기를 마친 팬은 옆자리로 옮겼고 설윤은 그제야 입술을 내밀더니 표정이 점차 굳어지기 시작했다.

결국 설윤은 다음으로 온 여성 팬 앞에서 눈물을 쏟았다. 설윤이 갑자기 울자, 여성 팬은 노래를 불러주며 위로의 말을 건넸다.

설윤의 영상이 공개되자 네티즌은 ‘우는 거 보니까 마음이 안 좋다’, ‘왜 사람을 울리냐?’, ‘진짜 이기적이네’, ‘안 좋은 일 때문에 다들 좋은 이야기만 하고 있었는데 왜 설윤이 너한테 해명하고 울음을 참고 참다가 다음 분 앞에서 울게 만드냐. 피해를 몇 명한테 주는 거냐?’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해당 영상이 확산하자 해당 남성 팬은 자신이 운영하는 트위터 계정에 입장문을 게재했다.

출처 : instagram@nmixx_official

출처 : instagram@nmixx_official

 

자신을 외국인 팬이라고 밝힌 남성은 “먼저 이번 일로 설윤에게 깊은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며 “이번 컴백 때 열심히 스케줄에 참여해 설윤의 모습을 찍어서 보여드리고 싶었다. 그래서 지난 21일 설윤을 제대로 찍지 못해 나도 모르게 ‘지쳤다’고 말했다. 설윤은 ‘팬들이 많아서 제대로 못 봤다’며 사과했다. 이후 내가 잘못했다는 것을 알게 됐다. 외국인이다 보니 소통에 있어 서툰 부분이 많았다. 22일 영상 팬사인회에서 직접 사과를 다시 했다. 절대 이런 행동을 다시 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사과문을 게재한 후에도 엔믹스 팬들은 이 남성 팬에게 비난을 가하자 이 남성은 “외국인을 괴롭히지말라”는 말을 덧붙였다.

반응형
그리드형

댓글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