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작비 많이 들어간다는 말에 놀라 탈락시켜달라던 신인 배우의 현재

세로형
반응형
반응형
728x170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출처 :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배우 이재욱이 미스터리 로맨스 드라마 ‘탄금’으로 돌아온다.

이재욱은 고등학교 2학년 때 문득 ‘연기는 어떨까’라는 생각이 들어 가벼운 호기심으로 연기를 시작했다. 그러나 어느 순간 배우가 되고 싶다는 생각에 강하게 사로잡혔고 매일 오전 10시에 가서 맨 마지막으로 문 닫으며 나오는 스스로가 신기할 정도였다고 한다.

그런 이재욱은 대학 1차 시험에서 5개의 대학에 합격했고, 중앙대학교 연극영화과에 입학하게 된다.

이재욱이 태어나서 처음 본 오디션인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에서 바로 데뷔가 확정되었다. 이재욱은 감독님이 ‘이거 제작비 엄청 많이 들어가는 작품이고 하반기 기대작이야’라고 말씀하셔서 겁을 먹었다고 한다.

이재욱은 “아, 그러면 저 쓰지 마시라고, 저는 아무것도 모른다고. 다행히 그런 모습도 귀엽게 봐주셨던 것 같아요”라며 캐스팅 비화를 밝혔다.

 

출처 :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

 

출처 : 환혼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에서 이재욱은 천재 해커인 마르꼬 한 역을 맡았다. 조연이었음에도 캐릭터의 강렬함 때문에 시청자들에게 각인되었다.

이재욱이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 오디션을 보러 갔을 때 정지현 감독이 그를 보자마자 “와! 마르꼬다! 마르꼬다!” 외쳤다고 한다.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에서 이재욱은 데뷔 1년 차에 주연을 맡아 작품을 이끌어 갔다. 이재욱은 악역 배우 설지환 역으로 출연해, 극 중 배우로서의 악역 연기와 설지환으로서의 선량한 인물의 모습을 동시에 보여주며 연기력을 인정받았다.

이후 끊임없이 작품을 해오던 이재욱은 2022년 tvN 드라마 ‘환혼’을 통해 30부작을 오롯이 이끄는 모습을 보여주었다.

출처 : Instagram@jxxvvxxk

출처 : Instagram@jxxvvxxk

 

이재욱은 2023년 tving 드라마 ‘이재, 곧 죽습니다’로 돌아올 예정이며, 디즈니+ 드라마 ‘로얄로더’ 촬영에 돌입했다.

지난 19일에는 드라마 ‘탄금’의 주인공 홍랑 역에 낙점되었다는 소식을 전해왔다.

‘탄금’은 동명의 소설을 원작으로 하는 미스터리 로맨스 사극으로, 조선 시대 한 상단을 배경으로 어린 시절 실종됏다 돌아온 아들의 비밀, 그 진실을 좇는 이복 누나를 주인공으로 한다.

이재욱이 맡은 홍랑은 조선 거대 상단 단주의 정실부인에게서 태어난 아들로, 금지옥엽 자랐지만 어린 나이에 실종되고, 십여 년이 지난 어느 날 홀연히 돌아온다.

반응형
그리드형

댓글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