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영인 남편 복부를 가격한 충격적인 이유, 피부과 의사 남편과 놀라운 결혼계기

Follow Me

반응형
728x170

배우 채영인의 리즈시절이 다시 화제되며 관심을 모으고 있습니다.

슈퍼모델 출신의 채영인은 올해 나이 42세로, 과거 그룹 레드삭스의 멤버로 활동했습니다.

 

MBC ‘다모’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했는데, 2012년 12살연상의 피부과 의사 남편과 결혼 후 공백기를 가졌는데요. 슬하에는 딸 한명이 있다고 알려졌습니다.

채영인은 오랜 시간 방송활동을 쉬다가 2019년 MBN ‘속풀이쇼 동치미’를 통해 방송에 복귀했고 2020년에는 ‘보이스트롯’에 출연했는데요.

 

오랜기간 공백기를 가진 이유에 대해 “연예계를 떠나고 싶다는 생각이 들 때 남편을 만났고 남편이 일하기 싫으면 아무것도 하지말라더라”라며 그 말을 듣고 결혼을 결심했다고 합니다.

지난해에는 MBN ‘건강청문회’에도 출연했는데, 당시 용산구에 위치한 그녀의 집 내부가 공개됐고 딸과 함께 방송에 등장했습니다.

 

 

 

동치미에 출연한 채영인은 “내가 과격한 편이다. 화가 안풀린 상태에서 장난을 걸어 남편의 복부를 찼다”라고 밝혀 충격을 주기도 했습니다.

그러면서 남편에게 “자주 이혼하자고 해서 미안하다”며 사과했습니다.

 

채영인은 자신의 리즈시절이 담긴 사진을 소개하며, 과거 ‘아내의유혹’에서 민소희 역할로 나왔다고 전했는데요.

채영인은 2000년 슈퍼엘리트모델 본선진출자 출신으로, 2005년에는 걸그룹 레드삭스 멤버로 활동했습니다.

반응형
그리드형
세로형

댓글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