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니 가슴 나 줘요” 이효리 댓글에 엄정화, ‘효리도 가슴 상당해’ 가슴 칭찬 릴레이 펼쳐졌다

출처 : 코너스위트, 엄정화 인스타그램, JTBC '효리네 민박2'

최근 가수이자 배우로서 열심히 활동하고 있는 엄정화가 한 프로그램에 출연해 근황을 밝혔습니다. 한편, 엄정화의 SNS에 달린 이효리의 댓글이 언급되면서 이목을 끌고 있습니다.

 

"언니 가슴 나 줘요" 가슴 칭찬 릴레이

 
출처 : 유튜브 'TEO 테오'
 

지난 5월 30일 유튜브 채널 'TEO 테오'의 오리지널 콘텐츠 '살롱드립'에서는 엄정화가 게스트로 출연했는데요.

드라마 '닥터 차정숙'뿐만 아니라 '댄스가수 유랑단'에 출연하며 바쁜 시간을 보내고 있는 엄정화는 행복한 날들을 보내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그는 '댄스가수 유랑단'을 언급하며 "시간을 되돌린 것 처럼 예전 같은 스타일링을 하고 같은 무대를 올릴 수 있다는 것이 우리 스스로도 너무 울컥한다"며 솔직한 심경을 전했습니다.

출처 : 유튜브 'TEO 테오'
 

'댄스가수 유랑단'은 댄스 가수 계보를 이어가고 있는 국내 최고의 여성 아티스트들이 전국 투어 콘서트를 하는 모습을 담은 프로그램입니다.

엄정화는 '댄스가수 유랑단' 멤버들에 대해 언급했는데요.  그는 "완선 씨가 아주 애교가 많고 점점 밝아지고 있다. 보아도 경력이 있으니까 어딜가면 이사님이라고 하지만 우리 앞에서는 애기가 된다. 그런 모습 보는 것이 좋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화사는 항상 너무 솔직하고 어떨 때는 언니 같은 면모도 보인다. 화사 참 대견하다. 효리도 항상 정말 새로운 걸 생각해 내는 모습이 너무 좋다"고 애정을 드러냈습니다.

출처 : 유튜브 'TEO 테오'

이를 듣던 장도연은 "이효리 씨가 엄정화 씨 SNS에 '언니 가슴 나줘여'라고 댓글을 달았더라"고 말했는데요. 엄정화는 웃음을 터트리며 "효리도 가슴이 진짜 상당하다. 진짜 왜 그랬지?"라고 칭찬했습니다.

 
출처 : 유튜브 'TEO 테오'
 

장도연은 "저 주실래요? 이따 저랑 얘기 좀 하자"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요즘 너무 행복" 엄정화 근황

출처 : 유튜브 'TEO 테오'

한편,  엄정화는 최근 큰 인기를 얻고 있는 드라마 '닥터 차정숙'에 대해서도 언급했는데요. 그는 "많은 분들이 너무 사랑해주시고 저희도 촬영하고 나서 지금 방송으로 보니까 너무 웃기더라"고 전했습니다.

또 엄정화는 팬들의 사랑을 실감하고 있다며 "그동안 자신감이 떨어지면서  '난 이제 나이도 들었는데 좋은 작품을 또 만날 수 있을까?'라는 생각이 많이 들었다. 그 순간 기적같이 차정숙을 만났다"며 "저한테도 너무 힐링이 된다. 너무 행복하다"고 밝혔습니다.

출처 : 유튜브 'TEO 테오'
 

마지막으로 엄정화는 '인간 엄정화가 삶을 나아가는 방법'을 묻는 질문에 "기본적으로는 연기가 너무 좋고 또 무대에서 노래 부르는 게 너무 좋고 꿈꾸는 게 너무 좋다"고 했습니다.

그는 "서핑이 자기가 가고 싶은 곳을 봐야한다. 거기에서 다리르 먼저 움직이는 게 아니라 시선을 먼저 본다"면서 "그런 것처럼 그냥 내가 가고 싶은 곳을 먼저 항상 바라보는 거, 그래서 술 마시면서 '아, 어떡하지'하면서도 그곳을 계속 바라봤던 거 같다"고 해 눈길을 끌었습니다.

 

"학교 매점에서 핫도그 튀겨" 찢어지게 가난했던 학창시절

출처 :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어렸을 때 엄정화는 가난한 환경에서 살아야 했습니다. 그녀의 아버지는 엄정화가 6살 때, 바이크 사고로 세상을 떠났습니다. 그 후, 엄정화는 가족과 함께 학교 매점에서 지내며 어린나이에 힘든 시간을 보냈습니다.

엄정화는 초등학생 때 어머니를 따라 학교 매점에서 핫도그를 만드는 일도 돕곤 했습니다.

그녀의 담임 선생님은 엄정화가 어머니와 함께 핫도그를 만들면서 기름에 화상을 입어 고생한 일을 회상하며 그녀의 효심을 칭찬하기도 했는데요.

엄정화는 그 당시를 회상하며 "나는 딸 세 명과 아들 하나(배우 엄태웅)를 키운 우리 집 차녀라, 20살부터 집안 생계를 돌보았다"고 고백했습니다.

그녀의 동생, 배우 엄태웅은 "나는 누나 덕분에 이렇게 오래 배우의 길을 걸음 할 수 있었다. 정화 누나가 생활비 걱정을 덜어준 덕분에 우리 집안에서 편히 지낼 수 있었다"라고 감사한 마음을 전하기도 했습니다.

그리드형

댓글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