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옷 벗게 생겼어” 성희롱하는 이상민에게 인기 아이돌이 날린 일침

Follow Me

반응형
728x170


최근 신곡으로 돌아온 여자아이들이 아형에 출연했을 당시 이상민으로부터 받은 무례한 발언에 일침을 날린 것이 화제입니다.


노래 제목이 ‘누드’인 이번 신곡은 리더 전소민이 작사, 작곡을 맡았는데요, 사람은 본래 누드로 태어나 누드는 문란한 것이 아닌 자연스럽고 아름다운 그 자체인 것이라는 자신의 철학이 들어있는 노래였다고 하죠.


신곡 홍보 겸 아는형님에 출연한 여자아이들. 대기실에서부터 리더 전소연은 패널들 대기실로 찾아가 떡을 돌리며 강호동에게 앨범을 선물하며 예쁘게 봐달라고 촬영전 이런저런 이야기를 하며 친해졌다고 합니다.


그렇게 좋은 분위기로 촬영이 시작되었고 신곡 이야기를 하게 되었는데요, 제목이 누드이니 만큼 어떤 의미를 가지고 만든 곡인지에 대해 전소연은 설명하였습니다.


누드에 대해 설명을 덧붙이던 중, 마릴린 먼로는 잠을 잘 때 무엇을 입고 잠에 드냐는 기자의 질문에 샤넬 향수 넘버 5만을 입고 잠을 잔다고 대답했다는 이야기를 했습니다. 이는 마릴린 먼로는 잠을 잘 때 향수만 뿌리고 잠에 든다는 말이었습니다.


전소연이 전해준 일화를 들은 이수근은 “벗은 채로 자야 원래 잠이 잘 온다.”, “나도 잠잘 때 실오라기 하나 안 걸치고 잔다.”라고 이야기했습니다.


이에 이상민도 자신도 항상 바지를 벗고 잔다며 아이들 멤버들에게도 마릴린 먼로 처럼 정말 누드로 잠을 자냐는 질문을 했습니다.


해당 질문에 멤버들이 당황해하자 이상민은 슈화를 콕 집어서 “이 친구 표정을 보니 왠지 누드로 잘 것 같다.”라고 이야기했습니다.


모든 멤버들이 제대로 된 대답을 하지 못하고 있던 때, 전소연은 “무슨 생각을 하는 거냐. 저흰 다 꽁꽁 싸매고 잔다.”, “누드인 채로 많이 주무시라”라며 일침을 날렸습니다.


이후 곧바로 다른 주제로 넘어가며 화제를 돌리는 순발력을 보여주기도 했는데요, 해당 클립은 문제의 소지가 있어 방송사 측의 조치로 통편집 되었다고 합니다.


해당 사실을 접한 네티즌들은 “전소연 진짜 멋있다.”, “멤버들은 전소연같은 리더가 있어 정말 든든하겠다.”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반응형
그리드형
세로형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