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메이크업으로 면접장 왔던 서울대 학생홍보대사의 현재 모습

외모, 성격, 머리 어느 하나 빠지지 않고 완벽한 여성을 소위 엄친딸이라고 칭하죠. 외모와 학력 두 마리 토끼를 동시에 잡아 화제가 되었던 엄친딸 방송인이 있습니다. 지금은 모든 직장인들의 꿈인 퇴사 후 다양한 도전을 이어가고 있는데요. 그녀의 이야기에 대해 함께 알아볼까요?

 

공부에 ‘진심’이었던 학생

 

엄친딸의 주인공은 전 KBS 아나운서이자 현재는 방송인으로 활동하고 있는 이혜성입니다. 학창 시절 전교 1등을 놓치지 않았던 그녀는 버스 정류장, 급식실, 강당 등 장소를 가리지 않고 공부하는 공부 벌레였는데요. 고등학교 시절 그녀의 친구는 얘가 서울대 가는 것에 전 재산을 걸겠다라고 증언할 만큼 그녀의 학구열을 인증했죠.

 

공부에 대한 그녀의 열정은 누가 시켜서 하는 것이 아닌 자기 자신과의 싸움이었습니다. 서울대 입학에 대한 열의가 무척 강해서 부모님마저 그녀의 공부를 말릴 정도였는데요. 고등학생 때 몸무게가 34kg까지 빠지자 어머니께서는 책을 던지고 스탠드 불을 끄셨죠. 그녀는 그럴 때면 이불 속에서 공부하며 명문대 진학을 위해 누구보다 열심히 노력했던 학창 시절을 보냈습니다.

 

그리고 친구의 장담처럼 그녀는 서울대학교 경영학과 11학번으로 입학하게 됩니다. 한때 외식업으로 진로를 꿈꾸어 식품영양학과를 부전공으로 선택하여 두 전공을 함께 공부했죠. 또한 서울대학교 공식 학생홍보대사 샤人 활동도 병행하며 열심히 대학 생활을 보냈습니다. 이후 취업을 준비하며 아나운서의 꿈을 가지게 된 그녀는 고등학교 때의 학구열을 다시 한번 불태웠는데요.

1200:1 경쟁률 뚫은
‘영어 천재’

 

아나운서 필기시험을 준비하기 위해 하루 15시간 이상을 공부하고 면접 준비 포트폴리오를 25장을 준비하는 등 노력파답게 철저하게 시험을 준비했죠. 화려한 외모로는 다른 참가자들을 이길 수 없겠다고 생각하여 2차 카메라 테스트에서는 당당하게 노메이크업으로 참여한 그녀는 1200:1의 경쟁률을 뚫고 2016 KBS 공채 43기 아나운서로 선발되었습니다.

 

아나운서의 꿈을 이룬 그녀는 KBS 광주 방송 총국에서 2년간 근무하고 2018년부터 서울에서 방송하며 본격적으로 얼굴을 알리기 시작했습니다. 서울 발령 이후 KBS2 <생방송 아침이 좋다>, <누가누가 잘하나>, <연예가 중계>, KBS1 <스포츠 9 주말>, <도전 골든벨>을 맡아 진행하였죠.
 

 

KBS 주요 프로그램을 진행하며 안정적인 진행 실력으로 호평을 받으며 점차 인지도를 높인 그녀는 영어 인터뷰로도 화제가 되었는데요. <연예가 중계>에서 진행과 동시에 리포터 역할을 다하며 해외 스타들과의 인터뷰에서 유창한 영어 실력을 보여주었습니다.

프리 선언 아나운서 커플

이후 KBS 라이징 아나운서로 발돋움하며 라디오 DJ도 맡게 됩니다. 이 프로그램에서 지금의 남자친구 아나운서 전현무와 인연이 되었죠. 전현무가 이 라디오 프로그램 첫 게스트를 자처하며 이혜성에 대한 남다른 응원과 애정을 보여주었는데요. 그해 11월 둘은 열애설을 부인하지 않고 연인 관계를 빠르게 인정했습니다.

 

전현무는 이혜성의 SNS 게시물에 가장 먼저 좋아요를 누르거나 열애설이 나기 전 비밀연애를 위해 방송에 노출되지 않은 새로운 차를 구매하는 등의 사랑꾼 면모를 보였는데요. 새 차를 구매했지만 누가 봐도 유명인이 탈 것 같은 새빨간 SUV를 구매하여 금방 탄로가 났다는 일화를 밝혀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습니다.

 

하지만 열애 사실을 밝혔을 당시 대중들의 시선은 곱지만은 않았는데요. 당시 인지도가 낮았던 신인 아나운서 이혜성과 국민 MC’급이었던 전현무의 열애 소식에 수많은 억측과 악플이 쏟아져 힘들었던 과거를 털어놓기도 했습니다. 하지만 약 1년의 시간이 흐른 현재는 공식 석상이나 방송에서 서로를 언급하기도 하며 만남을 유지하고 있죠.

 

한편 그녀는 올해 5 KBS에 사표를 내고 프리랜서를 선언했습니다. 입사 4년 만에 내린 다소 이른 결정이기에 주변의 우려도 있었는데요. 그녀는 한 방송국에 매여 있지 말고 다양한 경험을 하고자 내린 결정이라고 밝혔죠. 더하여 프로그램 폐지, 개편 등의 속 사정도 털어놓았지만 일부에선 연차수당 부당 수령 사건 때문에 선택한 결정 아니냐는 비판도 있었습니다.

 

그녀는 프리랜서 선언 이후 예능 <온앤오프>, <라디오스타> 등에 출연하여 퇴사 후의 근황을 전하였는데요. 평소 좋아했던 다양한 요리에 도전하고 빵 투어를 다니는 등 이전보다는 자유로운 삶을 즐기는 모습이었죠. 앞으로 그녀가 보여줄 다양한 행보를 기대해봅니다.

>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